자녀 축복 노트
  • 자녀 축복 노트
미리보기 카드뉴스
저자
가톨릭출판사 편집부
출판사
가톨릭출판사
페이지
112
정가
10,000
9,000원 (10%할인)
상품코드
127001
제본형태
양장
예상출고일
1일

오후 12시 이전 결제시 당일 발송되며, 12시 이후에 결제시는 다음날 출고가 되므로 출고 후 배송까지 대략 2~3일 정도 소요될 예정입니다.

토요일, 일요일, 공휴일 및 본사 특정 기일일 경우 예상 배송일보다 시간이더 걸릴 수 있으니 이점 양해 바랍니다.

예상출고일 수령가능일 비고
1일 근무일 기준 3일 이내 토요일, 일요일,
공휴일 및 연휴는
배송일에서
제외됩니다.
2일 근무일 기준 4일 이내
3일 근무일 기준 5일 이내
4일 이상 근무일 기준 6일 이내

* 여러 상품을 함께 주문 할 경우 배송요소예정일이 가장 오래 걸리는 상품을 기준으로 함께 출고 됩니다. 빠른 배송이 필요한 상품의 경우 별도로 주문하시면 수령시간이 절약됩니다.

* 예상 출고일이 4일 이상인 상품의 경우에는 출판사나 유통 사정으로 인해 시간이 다소 걸리는 것이오니 이 점 양해해 주시길 바라며, 이 경우 관리자가 따로 고객님게 회원 가입시 작성한 연락처로 연락을 드립니다.

* 해외 배송일 경우 별도 문의 바랍니다.

배송비
무료
택배
방문 수령지 : 서울특별시 중구 중림로 27 (가톨릭출판사)
수량
0
총 상품금액
총 할인금액
총 합계금액

자녀 축복 노트

9,000

품목정보
출간일 2020-05-31 상품코드 127001
판형 148×210mm 상품 무게 300.00g
ISBN 9788932117089
관련분류
카테고리 분류
도서 > 가정·사회
태그 분류
#5월 추천 도서 #수험생을 위한 기도 추천 도서 #자녀 #부모 #축복 #하느님 #예수님 #성경 #가족 #사랑 #은총 #기도 #묵상 #가톨릭 #성당 #천주교 #신앙 #말씀 #교황 #감사 #성인 #어머니 #아버지 #용서 #위로 #지혜 #선물 #건강 #실천 #진로 #친구 #미사 #마음 #시편 #신심 #그리스도 #화살기도 #이웃 #편지 #일기 #영적 노트
이달의 추천 이벤트
상세이미지

자녀의 앞날을 밝히는 100일간의 축복 노트

자녀를 사랑으로 축복해 줄 수 있다는 것, 그 사실만으로도 하느님께서 허락하신 큰 축복이다. 하지만 바쁜 일상을 살아가다 보면, 자녀를 사랑하는 마음을 매 순간 표현하고 매일 자녀를 위해 기도한다는 것이 그리 쉽지만은 않을 것이다. 그래서 가톨릭출판사에서는 자녀와 함께하는 소중한 이 시간을 따뜻한 축복으로 가득 채우고 싶은 부모들을 위해 《자녀 축복 노트》를 출간했다.

이 노트는 100일 동안 자녀를 위해 마음 깊이 묵상하고, 정성을 다해 기도하며, 자녀를 위해 실천한 일을 기록할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사랑하는 자녀를 떠올리며 하루 한 장씩 채워 가다 보면, 주님의 축복 안에서 자녀와 더욱 가까워지는 시간이 될 것이다. 하루를 마무리하며 일기처럼 가볍게 써도 좋고, 입시나 취업 준비 등 중요한 시기를 보내는 자녀를 위해 특별한 지향을 두고 작성해도 좋다. 어여쁜 자녀를 주신 주님께 감사드리며, 자녀의 앞날에 ‘축복’이라는 최고의 선물을 준비해 보길 바란다.

은총의 주님, 저의 자녀를 축복하시어 주님 사랑 안에서 소중한 꿈을 펼치게 하소서.

또한 오늘 당신께 드리는 저의 기도가 자녀의 앞날에 큰 힘과 위로가 되게 하소서.

― 본문 중에서

자녀와 함께한 오늘을 돌아보고, 내일을 준비하는 축복의 시간

《자녀 축복 노트》는 크게 묵상, 기도, 실천으로 구성되어 있다. 먼저, ‘오늘의 묵상’에는 자녀를 축복하며 마음에 새기면 좋을 성경 구절, 교황님 말씀, 그리스도교 고전의 한 부분 등을 실었다. 필사 공간에는 전체 구절을 그대로 옮겨 적거나 인상 깊은 부분을 적으며 다시 한번 새겨 볼 수 있다. 그 다음에는 묵상 구절을 떠올리며 자녀의 앞날에 축복을 청하는 내용을 ‘자녀를 위한 기도 지향’에 적고, 차분히 기도에 집중하도록 했다.

묵상과 기도를 마친 다음에는 자녀와 함께한 소중한 오늘을 돌아보는 시간을 마련했다. 오늘 자녀를 위해 주님께 드렸던 모든 기도, 모든 선행을 ‘자녀를 위해 주님께 바친 것’에 적어 보며, 오늘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내일을 준비할 수 있다. ‘오늘의 실천’에는 자녀를 위해 하루 한 가지씩 해야 할 일을 적어 두었다. 가령 ‘다정하게 이름 불러 주기’나 ‘자녀가 좋아하는 노래 함께 듣기’, ‘자녀와 함께 성당 산책하기’ 등이다. 매일 하나씩 기억하고 실천하다 보면 자녀를 사랑하는 마음을 더 많이 표현하고, 주님께 더 자주 기도드리게 될 것이다.

매일 노트를 쓰기 전에는 함께 실린 ‘자녀를 위한 기도’나 ‘어머니를 위한 기도’로 시작 기도를 바치면 좋다. 하루에 아주 짧은 시간만 할애해도 작성할 수 있도록 구성해, 큰 부담 없이 자녀를 사랑하는 마음만을 온전히 담아내는 데 집중할 수 있다. 하루 한 장 쓰는 《자녀 축복 노트》가 자녀에게는 축복을, 부모에게는 사랑을, 가족에게는 평안을 가져다줄 것이다.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시기를 보내는 내 자녀를 위한 최고의 선물

《자녀 축복 노트》는 부모의 사랑으로 완성하는 노트이다. 첫 장을 넘길 때는 모두 똑같은 노트지만, 마지막 장을 덮을 때에는 각기 다른 빛깔의 사랑으로 채워져 있을 것이다. 자녀의 앞날에 축복을 청하는 사랑 가득한 100일이 되길 바란다.

세상의 그 어떤 사랑도 자녀를 향한 부모의 사랑에 비할 바 없다고들 한다. 하지만 이 노트를 쓰면서 우리는 자녀를 향한 주님의 크신 사랑을 마음 깊이 깨닫게 될 것이다. 그리고 더 겸손한 마음으로 주님의 은총에 감사하며, 자녀에게 사랑을 베풀고, 가족과 화합을 이루는 귀중한 시간이 될 것이다.

노트를 다 쓴 다음에는 부모의 책장에 간직해도 좋고, 마지막 장에 마련한 ‘자녀에게 쓰는 편지’를 작성해 자녀에게 선물하는 것도 좋다. 자녀가 지칠 때마다 꺼내 보며 앞으로 계속 나아갈 힘을 얻을 것이다.

가톨릭출판사에서 이전에 출간했던 《오늘 감사 노트》, 《오늘 기도 노트》가 그러했듯, 《자녀 축복 노트》 또한 매일 하느님과 대화하는 습관을 만들어 줄 것이다. 자녀를 위해 기도하고 싶지만 마음처럼 되지 않았던 분들, 어떻게 기도해야 할지 몰랐던 분들이라면 오늘부터 이 노트를 곁에 두고 하루 한 장씩 정성껏 채워 보길 바란다.

그분께서는 피곤한 줄도 지칠 줄도 모르시고 그분의 슬기는 헤아릴 길이 없다. 그분께서는 피곤한 이에게 힘을 주시고 기운이 없는 이에게 기력을 북돋아 주신다. 젊은이들도 피곤하여 지치고 청년들도 비틀거리기 마련이지만 주님께 바라는 이들은 새 힘을 얻고 독수리처럼 날개 치며 올라간다. (이사 40,28-31)

― 본문 중에서

본문 중에서

우리는 아이를 사랑합니다. 그들은 우리의 아이이기 때문입니다. 아이가 예쁘게 생기거나 자신을 닮거나 자신처럼 생각을 하거나 자신의 꿈들을 실현하기 때문에 그들을 사랑하는 것이 아닙니다. 그들이 우리의 아이이기 때문에 우리가 그들을 사랑하는 것입니다.

― 프란치스코 교황, <사랑의 기쁨> 170항

주님의 눈은 당신을 사랑하는 이들 위에 머무시니 그들에게 든든한 방패요 힘 있는 버팀목이시며 열풍을 막아 주는 쉼터요 한낮의 뙤약볕을 가려 주는 그늘이시다. 또 비틀거리지 않게 지켜 주시고 넘어지지 않게 붙잡아 주신다. 주님께서는 영혼을 들어 높이시고 눈을 밝혀 주시며 치유와 생명과 복을 내려 주신다.

― 집회 34,19-20

주님만 바라고 너는 선을 하라, 네 땅에 살면서 태평을 누리리라. 네 즐거움일랑 주님께 두라, 네 마음이 구하는 바를 당신이 주시리라. 네 앞길 주께 맡기고 그를 믿어라, 몸소 당신이 해 주시리라. 날빛처럼 네 의를 떠오르게 하시며, 대낮처럼 네 권리를 세워 주시리라.

― 《시편과 아가》, 시편 37편

“두려워하지 마라, 나의 종 야곱아 내가 선택한 여수룬아. 내가 목마른 땅에 물을, 메마른 곳에 시냇물을 부어 주리라. 너의 후손들에게 나의 영을, 너의 새싹들에게 나의 복을 부어 주리라. 그들은 물길 사이의 풀처럼, 흐르는 물가의 버드나무처럼 솟아나리라.”

― 이사 44,2-4

지금 조금만 수고하면 많이 쉬게 될 것이다. 아니, 영원한 즐거움을 누릴 것이다. 네가 끊임없이 행실에 충실하면, 하느님은 의심 없이, 성실히, 또 후하게 네게 갚으실 것이다. 게을러지거나 교만해지지 않음으로써 구원을 얻겠다는 희망을 가지더라도 자만하지 마라.

― 토마스 아 켐피스, 《준주성범》

사랑, 경청하기 위한 준비 자세, 언제나 자녀들을 진지하게 대할 것, 특히 ‘자녀를 동반하고자 하는’ 원의와 능력을 가질 것, 이는 아주 중요합니다. 자녀에게는 자신의 삶이 있고, 부모는 자녀와 여러 선택에 함께할 수는 있지만, 자녀를 대신할 수는 없습니다.

― 프란치스코 교황, 《GOD is Young》

대표 리뷰
전체 리뷰(48명)

카드뉴스

닫기

미리보기

1 / 00
닫기

이미지 확대보기자녀 축복 노트

자녀 축복 노트
  • 자녀 축복 노트
닫기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닫기

장바구니 담기

상품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
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

찜 리스트 담기

상품이 찜 리스트에 담겼습니다.
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