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맙습니다. 서로 사랑하세요.”
  • “고맙습니다. 서로 사랑하세요.”
미리보기 카드뉴스

“고맙습니다. 서로 사랑하세요.”

김수환 추기경이 전하는 감동의 메시지 (김수환 추기경 말씀 달력 개정판)

저자
김수환
역자/그림
송현철
출판사
가톨릭출판사
페이지
368
정가
13,000
11,700원 (10%할인)
상품코드
121362
제본 형태
스프링 제본
예상출고일
1일

오후 12시 이전 결제시 당일 발송되며, 12시 이후에 결제시는 다음날 출고가 되므로 출고 후 배송까지 대략 2~3일 정도 소요될 예정입니다.

토요일, 일요일, 공휴일 및 본사 특정 기일일 경우 예상 배송일보다 시간이더 걸릴 수 있으니 이점 양해 바랍니다.

예상출고일 수령가능일 비고
1일 근무일 기준 3일 이내 토요일, 일요일,
공휴일 및 연휴는
배송일에서
제외됩니다.
2일 근무일 기준 4일 이내
3일 근무일 기준 5일 이내
4일 이상 근무일 기준 6일 이내

* 여러 상품을 함께 주문 할 경우 배송요소예정일이 가장 오래 걸리는 상품을 기준으로 함께 출고 됩니다. 빠른 배송이 필요한 상품의 경우 별도로 주문하시면 수령시간이 절약됩니다.

* 예상 출고일이 4일 이상인 상품의 경우에는 출판사나 유통 사정으로 인해 시간이 다소 걸리는 것이오니 이 점 양해해 주시길 바라며, 이 경우 관리자가 따로 고객님게 회원 가입시 작성한 연락처로 연락을 드립니다.

* 해외 배송일 경우 별도 문의 바랍니다.

배송비
무료
택배
방문 수령지 : 서울특별시 중구 중림로 27 (가톨릭출판사)
수량
0
총 상품금액
총 할인금액
총 합계금액

“고맙습니다. 서로 사랑하세요.”

11,700

품목정보
출간일 2019-05-05 상품코드 121362
판형 130 x 130 상품 무게 0.00g
ISBN 978-89-321-1602-0 00230
관련분류
카테고리 분류
성물 > 절기/시즌 > 달력/다이어리
태그 분류
#말씀 달력 #김수환 #김수환추기경 #말씀달력 #달력 #2019달력 #만년달력 #만년 #탁상달력 #김수환추기경체 #폰트 #서체 #추기경 #추기경님 #김수환추기경님 #김수환 추기경님 #가정 #사랑 #버림 #생명 #성체 #겸손
이달의 추천 이벤트
영상으로 보는 책 소개
상세이미지

당신을 향한 추기경님의 따뜻한 목소리

김수환 추기경님이 직접 쓰신 메모와 기도, 강론 가운데 우리 마음에 깊이 담아 두고 매일 묵상할 수 있는 말씀을 가려 뽑은 《김수환 추기경 365일 말씀 달력 “고맙습니다. 서로 사랑하세요.”》가 새롭게 출간되었다. 하느님과 인간에 대한 김 추기경님의 사랑이 묻어나는 말씀을 매일 묵상할 수 있도록 엮은 이 말씀 달력은 모든 사람들이 하느님의 사랑을 깨닫고 서로 사랑을 나누며 살아가는 데 큰 도움이 될 책이다.

김수환 추기경체로 새롭게 만나는 김수환 추기경님의 목소리

가톨릭출판사는 이 시대의 진정한 어른이자, 교회의 큰 자산인 김수환 추기경님의 삶과 정신을 기억하고 널리 알리고자, 2018년부터 선종 10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사업을 준비해 왔다. 그리하여 김수환 추기경의 캐리커처를 개발하였고, 더 나아가 그분의 삶과 정신이 담긴 특별한 콘텐츠인 서체를 개발하게 되었다. 이 말씀 달력에는 그동안 가톨릭출판사에서 개발한 김수환 추기경님의 캐리커처와 추기경님의 글씨체를 고스란히 담겨 있다. 김수환 추기경님의 따뜻한 목소리를 김수환 추기경님의 모습을 보면서 그분의 서체로 읽어 볼 수 있도록 한 것이다. 그래서 이 말씀 달력을 보는 사람들은 김수환 추기경님이 직접 써 메모해 주신 글을 읽는 듯 느낄 수 있을 것이며, 또한 이제는 직접 만날 수 없는 김수환 추기경님을 곁에 있는 듯 느끼고, 그분의 삶과 정신을 되새기도록 해 줄 것이다.

여러 해 동안 사용할 수 있는 책상 위의 보물!

이 말씀 달력은 올 한해만 사용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 여러 해 동안 두고두고 사용할 수 있어서 활용도가 높다. 그리고 기념해야 할 날에는 그와 관련된 말씀이 담겨 있기에 큰 도움이 된다. 또한 계절이 가고 오는 것, 전례력이 바뀌는 것을 색깔로 느낄 수 있도록 하여서 책상 위에 두면 시간의 흐름을 놓치지 않는 소품이 될 것이다.

이 말씀 달력은 본인의 책상위에 두는 것도 의미가 있겠지만 선물용으로도 큰 의미가 있을 것이다. 가장 가까운 이들의 책상 위에 김수환 추기경님과 같은 인생의 큰어른을 선물한다면 그들의 삶에 큰 보물을 선물하는 것이 될 것이며, 사랑을 나누고자 하는 이들에게 선물한다면 그들도 김수환 추기경님의 따스한 마음을 통해 하느님의 사랑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본문 중에서

언제나 절망이 있는 곳에 희망을,

어두운 곳에 빛을,

불신의 사회 속에 믿음을 심는 것이

우리의 사명입니다.

죽음을 이기고 부활하신 그리스도를

전하는 일이 우리의 사명입니다.

― 1972년 메모

지옥이란 결국

이기주의에 완전히 사로잡혀서 벗어날 수 없는

고독과 소외의 상태일 것입니다.

― 1982년 2월 14일 명동대성당 연중 제6주일 미사

인간의 고통 앞에서는

예수님조차도 눈물을 흘리셨습니다

― 1990년 12월 11일 맹인 선교회 『글로리아 메시지』

하느님은

나를, 있는 그대로의 나를, 지금의 나를

사랑하십니다.

― 연도 및 출처 미상

사랑은 약해 보입니다.

그러나 사랑은 모든 것을 믿고 모든 것을 참습니다.

모든 것을 견디어 냅니다.

그리고 사랑은 가실 줄을 모릅니다.

죽음보다 더 강한 것이 사랑입니다.

― 1978년 7월 23일 연중 제16주일 미사

어둠과 싸워 이긴 사람만이 빛이 될 수 있습니다.

진리를 위해 생명을 내던진 사람만이 빛이 될 수 있습니다.

평화를 위해 목숨을 바친 사람만이 빛이 될 수 있습니다.

사랑을 위해 자신을 완전히 내던진 사람만이

빛이 될 수 있습니다.

― 1990년 사회 정의에 관한 메모

인간은 진정으로 자신을 버림으로써

참된 자기를 성취할 수 있습니다.

― 1985년 10월 『새벽』 111호 권두언

참된 말, 사랑의 말, 힘이 있는 말은

사람에게 용기를 주고 빛을 주며 위로를 주고,

실망한 사람을 일으켜 세웁니다.

― 1986년 1월 26일 꼰벤뚜알 회관 2젠 미사

인간이 무시되는 곳,

특히 가진 자들에 의하여

인간이 억압되고 유린된 곳에서는

민주주의가 눈을 뜰 수도 없습니다.

― 1987년 9월 13일 대신학교 종로·성북 지구 성체 대회

미움이 있는 곳에 사랑을 심고,

분열에는 일치를, 불신에는 믿음을,

절망에는 희망을, 슬픔이 있는 곳에 기쁨을

심기 위해 자신을 불태우는 사람,

그가 곧 빛입니다.

― 1979년 10월 9일 인천 꾸르실료 대회

목차
대표 리뷰
전체 리뷰(20명)

카드뉴스

닫기

미리보기

1 / 00
닫기

이미지 확대보기“고맙습니다. 서로 사랑하세요.”

“고맙습니다. 서로 사랑하세요.”
  • “고맙습니다. 서로 사랑하세요.”
닫기

비밀번호 인증

글 작성시 설정한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닫기

장바구니 담기

상품이 장바구니에 담겼습니다.
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

찜 리스트 담기

상품이 찜 리스트에 담겼습니다.
바로 확인하시겠습니까?